2009.12.16 03:52

2009 남아공 월드컵 - 클럽 월드컵으로 미리 본 대한민국 대 아르헨티나 경기, 전 이렇게 봤습니다.


 

 

   오늘 축구 경기 어떻게 보셨나요?

안녕하세요. 봄녹차물통입니다.
좀 전에, 포항 대 에스투디안테스의 경기가 끝났습니다.
아쉽게 포항이 4강에서 좌절을 맛 보았습니다.

전반 초반에 위축된 상태로 상대방의 역습과 기습 슛팅에 정신을 못차리는(?) 모습을 보여줬으나,
중후반들어서 주도권을 찾아오며 경기를 이끌어 갔습니다.
간간히 상대방 공격수를 마크하지 못해, 중거리슛 찬스를 내주는 등 위기를 맞이하기도 했습니다.
그렇게 전반전 경기가 끝날줄 알았으나 전반전 추가시간, 프리킥에 의한 헤딩골.
역시 공격수를 놓치는 바람에 들어간 골이었습니다.
추가시간에 터진터라, 더욱 아쉬울 수 밖에 없었습니다.

그 전 마젬바의 경기에서 역전승을 거둔적이 있었기 때문에, 후반전을 기대하면서 경기를 지켜봤습니다.
하지만, 곧 후반 13분, 골문을 비우고 나온 신화용이 볼을 안전하게 처리하지 못해, 쉽사리 추가골을 허용했습니다.

아쉬움에 아쉬움이 더해지는 순간이었습니다.

그 이후 황재원이 후반 11분 경고 누적으로 퇴장 당하여, 이대로 포항의 패배로 경기가 끝나는지 알았습니다.
10대 11로 경기를 운영하다 후반 26분 데닐손의 골로 2:1이 되었습니다.
이 골로 다시 포항이 분위기를 가지고 경기를 하는 듯했으나, 1분후(후반 27분) 바로 또 기재성이 경고 누적으로 퇴장.
또 후반 32분, 페널티 지역을 나와 상대와 볼을 타투다 신화용 마져 바로 퇴장을 당했습니다.
어쩔 수 없이 데닐손을 골키퍼로 세워 8대 10이라는 말도 안되는 상황으로 경기를 해야만했습니다.

그렇게 경기가 끝났습니다.


 

 

   아쉬움 더하기 아쉬움


아쉬움이 많이 남는 경기 일 수 밖에 없는 것 같습니다.


전반전 마지막에 골이 터진 아쉬움.
골문을 비우고 나온 키퍼의 아쉬움.
많은 선수들이 퇴장을 당한 아쉬움.

포항은 한국 프로 축구 컵 대회 우승, AFC 챔피언스리그 우승, K-리그 클럽팀 처음으로 클럽 월드컵 4강에 오르면서, 새로운 역사를 써내려가고 있었던 터라, 아쉬움에 아쉬움에 아쉬움이라고 밖에 말할 길이 없는 것 같습니다.


 

 

   포항 대 에스투디안테스 ?? 한국 대 아르헨티나 ??

 vs


이 날 경기를 보면서 제 친구한명이 이런 말을 했습니다.
"어랏? 미리보는 월드컵이네?" 라고요.
듣고 보니 정말 그랬습니다.
사실 꼭 그렇다고 하기엔 억지감이 있지만,
그렇게 볼 수도 있는 것 같았습니다.

하지만 분명히 간접적으로는 에스투디안테스의 경기를 보며 아르헨티나의 전력을 분석할 수 있는 경기였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에스투디안테스에서 볼수 있는 아르헨티나.

에스투디안테스에서 아르헨티나의 짧은 패스를 통해 공격을 하는 모습을 종종 볼수 있었습니다. 또한 화려한 개인기 역시 전형적인 남미팀의 모습이었습니다.


그리고 베론, 지난 3월 마라도나호에 합류한 베론은 '제2의 전성기'라고 불리우며, 아르헨티나를 월드컵 본선에 올려놓는 큰 역할을 하기도 했습니다. 정확한 킬패스와 슈팅은 포항의 수비진을 흔들어 놓기에 충분했습니다. 또 한 후반 7분터진 에스투디안테스의 추가골에서 베론의 어시스트가 있기도 했습니다. 무엇보다 그의 나이(34)에 90분을 소화해낸 체력은 대단하다라고 말할 수 밖에 없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포항과 한국.


한국의 대표팀으로 나간 포항은 결코 못한 경기를 하지 않았습니다.
아래 표를 보시면 아시다시피, 거대한 피라미드 조직팀을 가진 아르헨티나 리그입니다.
이들중 가장 강한 팀과의 경기에서 대등한 경기를 보여줬다는 것 차체만으로
격려와 박수를 보내야한다고 생각합니다.

아르헨티나 축구 리그 - 디비시온
1부 프리메라 디비시온
20 개팀
2부 프리메라 B 나시오날
20 개팀
3부 프리메라 B 메트로폴리타나
21 개팀
토르네오 아르헨티노 A
25 개팀
4부 프리메라 C 메트로폴리타나
20 개팀
토르네오 아르헨티노 B
48 개팀
5부 프리메라 D 메트로폴리타나
18 개팀
토르네오 아르헨티노 C
218 개팀
6부 지역별 축구 리그
 (출처 : 위키백과)

여담으로,,, 가장 가까이 있는 야구를 잠시 휙~ 한번 볼까요? 일본이나 미국을 비교하게 된다면,,,
답이 안나오죠. 없죠.

축구역시 그렇습니다. 아르헨티나 리그와 비교를 한다는게,,, 말이 안되는 거죠.
그리고 다른 스포츠 종목 또한,,,

사실 국내의 조그마한 시장규모, 그리고 비인기 종목에서 이런 열악한 환경에서
대한민국 선수들이 보여주는 모습은 그야 말로 감동과 기적일 수 밖에 없습니다.
여담 종료.(여기에 대한 지식이 너무 얇아요.ㅠ)

다시 본론으로 들어가서,
분명 이 경기를 한국 대표팀, 허정무 감독과 선수들 역시 보았겠지요? (아니면 말고,,)
보았을 것이라고 믿습니다.
제가 건진 것(?)보다 훨씬 많은 내용과 훨씬 중요한 데이터를 가지고 비교 분석 했겠죠?
그리고 준비하리라 봅니다.

그리고 전 기대해보겠습니다. 2010년 남아공월드컵.


저의 글을 글을 쉽게 찾아보시고 싶으신분은
여기(다음 뷰 구독하기)
를 클릭^^

글이 유익하셨다면 기본과 매너 그리고, 필수!! 아시죠? 추천댓글!!

글쓰는데 큰 힘이 됩니다.




 

Trackback 0 Comment 1